국제

주한 투르크메니스탄 대사 충북도 방문

(프라임뉴스) 5월 22일(금) 주한 투르크메니스탄 대사 무랏 마멧알리예브(Myrat Mammetalyyev)가 충북도를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무랏 마멧알리예브 대사가 충북도의 의료, 화장품, 유기농 분야의 발전에 대한 관심을 표명함에 따라 이시종 충북도지사의 초청으로 이뤄졌다.


주한 투르크메니스탄 대사는 이시종 지사를 만나 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과와 충북도의 6대 신성장 동력산업의 발전성에 대해 자세히 소개 받고 오송에 위치한 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과 셀트리온 제약을 방문하여 의료 연구‧산업시설을 둘러보았다.


또한, 충북농업기술원을 방문하여 아열대스마트온실, 농업과학관 등 첨단 연구시설을 견학하였다.


주한 투르크메니스탄 대사는 앞으로 충북도와 투르크메니스탄 간의 인적‧물적 교류를 지속적으로 이어가고 충북의 6대 신성장동력산업 산업 정보 공유와 선진기술 수입 등 협력을 통해 투르크메니스탄의 경제 발전을 도모하고 싶다고 전했다.


이시종 지사는 투르크메니스탄 대사가 관심을 표명한 보건‧의료, 화장품, 유기농업 분야에 대해서 적극적인 협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천연가스 부국으로 유명한 투르크메니스탄은 제2회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에서 종합 1위를 달성한 바 있으며, 풍부한 무예시설을 갖추고 있어 제3회 세계무예마스터십 유력 후보지로 꼽히고 있다.


포토리뷰

더보기

경제

더보기

중기·벤처

더보기
월드옥타, 유럽·CIS, 대양주 지역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 개최
월드옥타(세계한인무역협회, 회장 하용화)는 다음 달 13일부터 15일까지 프라하와 크라이스트처치에서 유럽·CIS와 대양주 지역 차세대들을 위한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를 연다. ‘함께 성장하는 차세대’라는 슬로건 아래 체코 프라하에서 개최하는 ‘유럽·CIS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에는 유럽·CIS 27개국 38개 지회 소속 차세대 임원과 각 지회별 지회장 추천을 받은 우수 차세대들이 참석한다. 같은 날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에서도 대양주 2개국 8개 지회 차세대들이 한자리에 모여 ‘대양주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올해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는 대륙별 차세대 비즈니스 교류를 활성화하고, 지역 특성에 따른 창업지원 방향 및 월드옥타 앱 활성화를 위한 방안 등을 논의한다. 한편, 대양주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에서는 참가자들의 기부로 코로나 19 확산을 방지하고 위기를 극복하는 데 작은 보탬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 중국회원들에게 예방용품을 지원하기로 결정하는 등 사회공헌활동도 함께 하기로 했다. 월드옥타는 지난 1월 18일부터 차세대위원회 임원워크숍을 열어 올해 7개 도시에서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를 개최하기로 했다. 하용화 회장은 "차세대 리더스 콘

소상공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