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연예

'오 마이 베이비' 장나라-고준, 로맨스 급물살~

어른매력 뿜뿜 단짠 데이트!

(프라임뉴스) tvN ‘오 마이 베이비’ 장나라, 고준이 어른미 터지는 단짠 로맨스로 폭발적인 설렘을 안긴다.



tvN 수목드라마 ‘오 마이 베이비’(이하 ‘오마베’) 측은 21일 4회 방송에 앞서 달콤지수를 폭발시킨 장나라(장하리 역), 고준(한이상 역)의 콩닥콩닥 모먼트를 공개해 시선을 강탈한다.


공개된 스틸 속 장나라, 고준은 오락실과 포장마차를 오가며 어른이(어른+어린이)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장나라는 봄 햇살보다 화사한 미소와 눈빛으로 무한 설렘을 선사, 차원이 다른 장나라표 달콤함으로 ‘하리앓이’를 유발한다.


특히 아이처럼 신이 난 장나라와 진지하고 묵묵하게 게임에 임하는 고준의 극과 극 모습이 웃음을 자아내는 가운데 오락실 게임을 즐기는 두 사람의 달달한 모습이 설렘지수를 높인다.


또 다른 스틸 속 장나라, 고준은 포장마차에서 소탈한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퇴근 후 술 한잔을 기울이는 두 어른이의 짠한 모습에서 어떤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눴는지, 오락실 데이트의 달달함과는 사뭇 다른 애틋함이 엿보여 색다른 관계 변화를 예고한다.


특히 장나라의 매력에 푹 빠진듯한 고준의 표정이 눈길을 끈다. 장나라를 향한 감정을 숨길 수 없는 듯 고준은 입가에 새어 나오는 미소를 감추지 못하고 있어 앞으로의 스토리 전개에 대한 기대를 끌어올린다.


그런 가운데 장나라, 고준은 악연 같은 첫 만남 이후 예기치 못한 순간마다 부딪히며 인연의 끈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고준은 장나라가 엄마와 다툰 후 길거리에 주저앉아 눈물을 터트리자 그의 등을 토닥여주고, 뜻하지 않은 해프닝으로 언론의 스포트라이트를 받을 때는 “장하리씨 좋은 사람이에요”라고 위로하는 다정다감한 면모를 선보였다.


지금껏 장나라에게 보여줬던 장난기 어린 모습이 아닌 진솔한 모습으로 고준만의 성숙한 매력을 뽐내 보는 이까지 설레게 만든 것. 이처럼 달달과 짠내를 함께 나누는 어른이 데이트로 ‘오 마이 베이비’를 발칵 뒤집을 두 사람의 로맨스는 어떻게 될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tvN ‘오 마이 베이비’ 제작진은 “21일 장나라, 고준이 기쁘고 슬픈 순간을 함께 하게 되면서 두 사람의 관계가 새 국면에 접어든다”고 밝혔다.


덧붙여 “장나라, 고준은 운명 같은 인연으로 점점 가까워지는 장하리, 한이상의 미묘한 감정을 섬세하게 전달하고자 대본 정독에서 표정, 제스처 하나에 이르기까지 촘촘하게 준비하고 있다”며 “안방극장 1열에 색다른 달달함을 선사할 이들의 케미를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오 마이 베이비’는 결혼은 건너뛰고 아이만 낳고 싶은 솔직 당당 육아지 기자 장하리와 뒤늦게 그녀의 눈에 포착된 세 남자의 과속 필수 로맨스.


포토리뷰

더보기

경제

더보기
원산지위반 공표대상 확대 등 원산지 관리 강화
(프라임뉴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개정안이 2020년 5월 26일 공포 및 시행된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은 소비자 알권리 강화 및 효율적인 원산지 표시제 관리를 위한 제도개선으로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① 원산지 혼동우려 표시, 위장판매하여 처분이 확정된 경우도 위반자 공표대상에 추가하여 소비자 알권리를 보장할 수 있도록 개선하였다. 그동안, 원산지 미표시 2회, 거짓표시한 자에 대하여 위반업체, 품목, 위반내용 등을 1년간 기관 누리집(홈페이지) 등에 공표하였으나,혼동우려표시, 위장판매하여 적발된 자도 거짓표시와 마찬가지로 형사처벌 대상임에도 불구하고 공표대상에서 제외되었던 미비점을 보완하였다. ② 또한, 위반자 교육이수 이행기간을 3개월에서 4개월로 연장하여 교육이수 기회가 충분히 제공될 수 있도록 개정하였으며, 위반사실을 단속기관에 자수할 경우 그 형을 감면하거나 면제하는 특례를 신설하여, 법 위반행위에 대한 내부 감시기능을 활성화하고 위법 당사자의 자수 유인을 높이고자 하였다. ③ 대형·광역화되는 원산지 표시위반에 대응해 원산지 표시 관리 권한을 시·도지사에게 추가 부여함으로써, 광역·기초

중기·벤처

더보기
월드옥타, 유럽·CIS, 대양주 지역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 개최
월드옥타(세계한인무역협회, 회장 하용화)는 다음 달 13일부터 15일까지 프라하와 크라이스트처치에서 유럽·CIS와 대양주 지역 차세대들을 위한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를 연다. ‘함께 성장하는 차세대’라는 슬로건 아래 체코 프라하에서 개최하는 ‘유럽·CIS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에는 유럽·CIS 27개국 38개 지회 소속 차세대 임원과 각 지회별 지회장 추천을 받은 우수 차세대들이 참석한다. 같은 날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에서도 대양주 2개국 8개 지회 차세대들이 한자리에 모여 ‘대양주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올해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는 대륙별 차세대 비즈니스 교류를 활성화하고, 지역 특성에 따른 창업지원 방향 및 월드옥타 앱 활성화를 위한 방안 등을 논의한다. 한편, 대양주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에서는 참가자들의 기부로 코로나 19 확산을 방지하고 위기를 극복하는 데 작은 보탬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 중국회원들에게 예방용품을 지원하기로 결정하는 등 사회공헌활동도 함께 하기로 했다. 월드옥타는 지난 1월 18일부터 차세대위원회 임원워크숍을 열어 올해 7개 도시에서 차세대 리더스 콘퍼런스를 개최하기로 했다. 하용화 회장은 "차세대 리더스 콘

소상공인

더보기